[조합 아파트] [종료] 구산역 코오롱하늘채


gusan-koron

대표번호 1800-7058

구산역 역세권 단지 가칭 ‘구산역 코오롱 하늘채’ 조합원 모집

서울 은평구 역촌동에 ‘구산역 코오롱 하늘채’(가칭)가 2차 조합원을 모집한다. 이 단지는 마감된 1차 모집 당시 6호선 역세권 및 GTX-A 노선(2023년 개통 예정) 등의 입지여건으로 관심받은 곳이다.

중소형 평형으로 구성된 이 아파트는 지하 2층부터 지상 34층까지 8개동 규모로 설계됐으며 44㎡, 59㎡A, 59㎡B, 74㎡A, 74㎡B 등 총 623세대(임대주택 173세대 포함)가 입주할 예정이다. 남향 위주의 배치와 동간 간격을 넓혀 조망권을 확보했다.

6호선 구산역과 도보 2분 거리이며, 3호선 환승역인 연신내역은 걸어서 10분, 2023년 GTX-A 노선이 개통될 예정이어서 ‘트리플 역세권’ 아파트로 평가된다.

단지 내에는 수영장과 셀프세차장이 마련돼 입주민들의 편의성을 높였다. 자녀 세대를 위한 내신전문학원, 영어유치원, 키즈 카페 등이 있고 예일초등학교, 대조초등학교, 은평중학교, 예일여자중학교, 예일여자고등학교가 반경 500m 안에 위치해 있다. 서울시는 지난해 신사삼거리 일대에 교육특화거리를 조성하는 지구단위계획 재정비(안)을 수정 가결한 바 있다.

여기에 이마트, 롯데몰(은평), 이케아(고양), 스타필드(고양), 연신내 로데오 거리와 가깝고, 지난해 문을 연 가톨릭 대학교 은평 성모병원은 808병상의 대형병원으로 40개과 17개의 전문진료센터를 갖추고 있다.

공급가격은 3.3㎡당 1400만 원대로 알려졌다. 지난해 12월 말 기준 서울시내 민간아파트 3.3㎡당 평균 분양가는 2628만1000원이다.

업무대행사인 와이즈건설㈜ 관계자는 “와이즈건설은 아파트와 오피스텔 설계 경험을 바탕으로 최근 서울시 중구 황학동 한양립스 이노와이즈 등을 성공적으로 진행한 경험이 있는 만큼 이번 구산역 코오롱하늘채(가칭)도 확신을 갖고 추진 중”이라고 말했다.